NCT 127, 시작부터 터졌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NCT 127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127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세 번째 미니음반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14일 공개된 NCT 127의 새 음반 ‘엔시티 #127 체리 밤(NCT #127 CHERRY BOMB)’은 아이튠즈 종합 음반 차트에서 핀란드, 노르웨이, 아르헨티나, 러시아, 태국, 필리핀,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콜롬비아, 카자흐스탄, 부르나이 등 전 세계 11개 지역 1위를 기록했다. 아울러 미국, 일본,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스페인, 멕시코, 브라질, 터키, 인도, 베트남, 대만, 말레이시아, 홍콩 등 25개 지역 톱(TOP) 10에 올랐다.

또 아이튠즈 장르별 카테고리인 팝 음반 차트에서도 일본, 태국, 싱가포르, 필리핀, 인도네시아, 인도, 아르헨티나, 핀란드, 노르웨이, 콜롬비아, 카자흐스탄 등 11개 지역 1위를 비롯한 29개 지역 TOP 10에 이름을 올렸다. K팝 음반 차트에서도 미국, 일본, 태국, 싱가포르, 필리핀, 인도네시아, 브라질, 아르헨티나, 멕시코, 호주 등 10개 지역 1위에 랭크됐다.

더불어 이번 음반은 한터차트, 신나라레코드, YES24, 핫트랙스, 인터넷교보문고 등 국내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에서 일간 1위를 차지, 선주문량 10만 장 돌파로 화제를 모은 데 이어 NCT 127의 파워를 입증했다.

NCT 127은 15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각종 음악 프로그램을 통해 컴백 무대를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