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D, USB 음반 논란에 입 열다 “가장 중요한 건 겉 아닌 속”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YG엔터테인먼트

/사진=YG엔터테인먼트

지드래곤이 USB 음반 논란에 직접 입을 열었다.

지드래곤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What’s The Problem?’(뭐가 문제냐)”며 글을 시작했다.

그는 “누군지도 모르는 어떠한 사람의 결정에 따라 한 아티스트의 작업물이 그저 ‘음반이다/아니다’ 로 달랑 나뉘어지면 끝인가?”라고 의문을 표했다.

이어 “오랜 시간 수많은 고민 끝에 겨우 단 몇 곡을 세상에 선보인다. 비닐에 쌓인 겉모습 (LP, 테이프, CD, usb파일 등등) 은 나름 열심히 디자인하고 여러가지 조금 더 이번 앨범과 관련해 보충설명을 위해 많은 시간을 공들여 만들긴 하지만 사실 그다지 큰 의미는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장 중요한건 그 안에 들어있는 당신의 귀로 듣고 눈으로 보게 될. 오랜 시간과 세월이 지나도 변치 않을 오래오래 머물게 될. 기억하고 추억될 머릿속에 맴도는 좋은 멜로디 그 가사가 전부 아닐까?”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앞서 한국음악콘텐츠산업협회는 USB로 발매된 지드래곤의 솔로 앨범을 음반으로 인정하기 어렵다는 의견을 밝혔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