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천왕’ 김영철, 스페셜 MC 한채아 지원사격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3대천왕'

/사진=SBS ‘3대천왕’

‘3대천왕’ 김영철이 스페셜 MC 한채아를 지원사격하기 위해 나섰다.

16일 방송될 SBS ‘백종원의 3대천왕’에서는 김영철이 출연해 “먹방에 한이 있었는데 오늘 ‘백종원의 3대 천왕’에서 제대로 풀러 나왔다”며 맹활약을 예고했다.

김영철은 평소 절친한 한채아가 스페셜 MC를 맡자 “사실 한채아를 실제로 좋아했었다”는 뜻밖의 깜짝 고백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한채아가 “김영철이 만든 음식이 예쁘다”고 하자, 김영철은 “한채아가 더 예쁘다”라고 쐐기를 박기도 했다.

김영철은 실제로 녹화 내내 한채아에 대한 적극적인 애정공세를 펼쳤는데, 한채아의 반응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 김영철은 잠시도 쉬지 않는 ‘수다쟁이’로 토크의 빈틈을 채웠다. 김영철은 “과거 닭갈비집에서 아르바이트를 한 적이 있는데, 말이 많아 잘렸다”고 밝혔고,

녹화장에 ‘키즈 식객단’이 등장하자 “아기를 좋아한다”면서도 “아기는 좋아하는데, 여자들이 날 안 좋아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이날 녹화는 ‘해외특집 1탄-도쿄’ 특집으로 꾸며져 도쿄에 가면 꼭 맛봐야할 숨은 맛집들이 대거 소개됐다. 백종원은 이를 위해 ‘2박 10끼’라는 경이로운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3대천왕’은 오는 16일 오후 11시2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