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위녀’ 김희선 “촬영하는 내내 캐릭터 생각뿐…예쁘게 봐주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

/사진=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

김희선이 맡은 새로운 캐릭터 우아진은 어떤 모습일까.

김희선은 오는 16일 첫 방송될 JTBC 새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 이하 ‘품위녀’)에서 모든 걸 가진 여자 우아진 역을 맡았다. 재벌가 둘째 며느리로 초호화판 결혼생활을 즐기며 재력은 물론 훌륭한 비주얼과 우아한 기품, 가정까지 무엇 하나 빠지는 게 없는 완벽한 인물이다.

김희선은 우아진 역을 위해 외면과 내면 모두를 꼼꼼히 준비했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해온 김희선이 이번 작품에서 보여줄 새로운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김희선은 앞서 공개된 티저와 사진을 통해 우아진 실사판으로 불릴 만큼 높은 싱크로율을 보이고 있다. 여기에는 완벽한 변신을 위해 연기, 의상, 현장 분위기까지 세심하게 챙긴 그녀의 남다른 노력이 있었다.

‘우아진룩’으로 벌써부터 화제가 되고 있는 그녀의 패션은 외면적으로 캐릭터를 표현할 수 있는 장치가 되고 있다. 특히 자신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제시하는 등 의상만으로도 우아진이 가진 특성을 엿볼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한 씬 한 씬 가장 어울리는 의상을 찾기 위한 김희선의 고뇌가 담겨있는 스타일링은 매회 여성시청자들의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김희선은 내면연기에도 힘을 쏟았다. 평화로운 삶을 살다 뜻하지 않게 몰려오는 인생의 소용돌이로 다이나믹한 상황에 마주하게 되는 만큼 변화하는 캐릭터의 감정선을 놓치지 않기 위해 고군분투했고 더욱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했다.

김희선은 “작년 10월부터 올해 초까지 오롯이 아진이를 생각하며 준비했으니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고 저 뿐만 아니라 모든 배우와 감독, 스태프가 추위와 맞서 싸워가며 열정을 불태워 촬영한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며 “내일 첫 방송 꼭 본방사수 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품위있는 그녀’는 오는 16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