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혁 측 “‘병원선’ 출연 확정…세부사항 조율중”(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배우 강민혁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텐아시아DB

강민혁이 ‘병원선’ 남자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5일 텐아시아에 “강민혁이 MBC 새 수목드라마 ‘병원선’(극본 윤선주, 연출 박재범) 출연을 확정지었다. 현재 세부사항을 조율하고 있다”고 밝혔다.

‘병원선’은 섬마을을 돌며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선박을 다룬 메디컬 드라마로, ‘대왕세종’ ‘한반도’ ‘비밀의 문’ 등을 집필한 윤선주 작가가 극본을, ‘다시 시작해’ 등의 박재범 PD가 연출을 각각 맡는다.

강민혁이 제안 받은 역할은 내과의사 곽현 역이다. 곽현은 따뜻한 손 따뜻한 눈빛 무엇보다 따뜻한 심장을 가진 인물이다. 자상하지만 무르지 않고 단단하지만 모나지 않은 사람으로, 말하지 않아도 이미 헤아려 줄 것도 같은 탁월한 공감능력의 소유자다.

또 ‘병원선’ 여주인공으로는 앞서 하지원으 출연을 확정지어 두 사람의 호흡 역시 관심을 모은다.

한편 ‘병원선’은 ‘군주-가면의 주인’ 후속작 ‘죽어야 사는 남자’에 이어 방송될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