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측 “악플러에 강경 법정대응…선처 없다”(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오연서,론칭

/사진=조준원 기자

오연서가 악플러와의 전쟁을 선포했다.

소속사 이매진아시아는 15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당사는 금일부로 소속 배우인 오연서에 대한 일부 누리꾼들의 무차별성 악성 댓글과 공격성 발언들에 대해 적극적으로 법적 대응을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지난 수년간 오연서 배우를 향한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유포 및 지속적인 성희롱, 고의적으로 수치심과 모욕감을 느끼게 만드는 인신 공격성 발언, 악의적인 비방 및 게시물 등을 지속적으로 확인하고 수위 파악을 해오며 캡쳐와 문서 파일등으로 만들어 자료화 해 왔으나 배우 본인이 처벌을 원치 않아 법적 대응을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그 수위와 양이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 법무법인 오른하늘을 통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앞으로 어떠한 죄의식도 없이 허위 사실 유포 및 인신 공격성 발언 등을 일삼는 악플러들에게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한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행위 및 모욕행위’의 혐의를 두어 강력한 법적 대응할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또 “선처 없는 수사와 민사상 법적 대응은 물론 소속 아티스트의 추가적인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적극 조치 할 예정이다”라며 강경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하 이매진아시아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이매진아시아입니다.

당사는 금일부로 소속 배우인 오연서에 대한 일부 네티즌들의 무차별성 악성 댓글과 공격성 발언들에 대해 적극적으로 법적 대응을 하고자 합니다.

이매진아시아는 지난 수년간 오연서 배우를 향한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유포 및 지속적인 성희롱, 고의적으로 수치심과 모욕감을 느끼게 만드는 인신 공격성 발언, 악의적인 비방 및 게시물 등을 지속적으로 확인하고 수위 파악을 해오며 캡쳐와 문서 파일등으로 만들어 자료화 해 왔으나 배우 본인이 처벌을 원치 않아 법적 대응을 하지 않았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그 수위와 양이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 법무법인 오른하늘을 통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진행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앞으로 어떠한 죄의식도 없이 허위 사실 유포 및 인신 공격성 발언 등을 일삼는 악플러들에게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한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행위 및 모욕행위’의 혐의를 두어 강력한 법적 대응할 방침입니다.

또한, 선처 없는 수사와 민사상 법적 대응은 물론 소속 아티스트의 추가적인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적극 조치 할 예정입니다.

언제나 이매진아시아와 소속 배우에게 주시는 많은 관심과 사랑에 좋은 작품과 모습으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