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는’ 조윤우, 남다른 패션센스로 ‘구세준룩’ 완성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킹콩 by 스타쉽

/사진=킹콩 by 스타쉽

조윤우가 스타일리시한 오피스룩으로 시청자들의 눈을 즐겁게 만들고 있다.

조윤우는 SBS 토요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에서 구세준 역을 맡아 활약하고 있다.

극중 구세준은 철부지처럼 행동하지만, 내면에는 가족들로부터 받은 상처로 가득한 재벌 3세다. 이 가운데 조윤우의 패션이 드라마 속 놓칠 수 없는 관전 포인트가 되고 있다.

조윤우는 도트, 스프라이트, 체크 등 여러 패턴이 돋보이는 오피스룩을 연출해 눈길을 끈다.

또한 그는 도트 패턴과 체크 패턴을 과감하게 믹스매치한 슈트 스타일링도 남다른 수트핏과 우월한 비주얼로 소화, ‘구세준룩’을 완성시켰다.

한편 조윤우는 질투심에 이글이글 불타오르는 눈빛부터 연민이 느껴지는 애처로운 눈빛, 캐릭터의 변화를 보여주는 강단 있는 눈빛까지 팔색조 같은 눈빛 연기로 구세준을 표현해냈다.

‘언니는 살아있다’는 매주 토요일 오후 8시45분 2회 연속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