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살해협박 전화…경찰 연습실로 출동 배치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에이핑크,쇼케이스

에이핑크/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에이핑크가 살해 협박을 받았다.

15일 한 매체에 따르면 서울 강남 경찰서로 에이핑크를 살해하겠다는 협박 전화가 걸려온 가운데 경찰이 에이핑크의 연습실로 출동했다.

강남경찰서는 에이핑크에 대한 신변보호와 수사를 위해 소속사 사무실로 경찰들을 파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소속사 사무실 외에 강북의 연습실에도 경비 인력이 따로 배치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현재 경찰은 협박범인 신원 및 소재 파악을 위해 수사 중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