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측 “SNL 코리아9′ 생방송→녹화 체제, 완성도 높인다”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SNL 코리아9'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SNL 코리아9’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tvN ‘SNL 코리아9’가 새롭게 바뀐다.

tvN 측은 14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그동안 생방송으로 진행되었던 ‘SNL 코리아9’가 프로그램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7월 22일 방송부터 녹화방송으로 전환된다”고 밝혔다.

기존의 ‘SNL 코리아’는 2, 3차례의 리허설을 거쳐 1차 공연과 2차 공연을 진행했다. 그중 2차 공연이 생방송으로 시청자들을 만났다.

그러나 7월 중순부터 녹화체제로 전환함으로써 1, 2차 공연 중 더 잘 나온 씬을 편집, 본방송의 재미와 완성도를 높이겠다는 설명이다.

tvN 측은 “제작진은 ‘SNL코리아’를 시즌 9까지 이끌어오며 시청자들에게 더 웃음을 드리고자 늘 고민해왔다”며 “이번에 새로운 포맷으로의 도전을 통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SNL 코리아 9’를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에 따라 ‘SNL 코리아9’는 7월 8일까지 생방송으로 진행되며, 2주간의 재정비를 거친 후 7월 21일 첫 녹화를 진행한다. 이날 녹화분은 7월 22일 오후 10시2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