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 가창력과 연기 두 마리 토끼 잡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이수지의 가요광장' 캡처

사진=’이수지의 가요광장’ 캡처

가수 나비가 한층 물오른 연기력과 가창력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았다.

나비는 14일 오후 방송된 KBS 라디오 쿨FM ‘이수지의 가요광장'(이하 가요광장)에서 ‘가사의 재구성’ 코너에 출연했다. 래퍼 지조와 호흡을 맞췄다.

그는 이날 시원한 단발로 헤어 스타일을 바꾼 채 등장했다. DJ 이수지는 “여름에 걸맞게 변신했다. 자른 이유가 있느냐”고 물었고, 나비는 “계속 고민을 하고 있었는데 활동 때문에 못 자르고 있었다. 머리 감고 말리는데 시간이 절약돼 좋다”고 답했다.

지조와 합을 맞춘 콩트 역시 유쾌했다. 나비는 애절한 여자친구 연기는 물론, 박진영의 ‘허니’와 싸이의 ‘강남스타일’ 등 ‘힌트송’에 맞는 분위기와 목소리로 출중한 가창력도 뽐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