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음악방송 4관왕..성장하는 아이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

그룹 세븐틴이 ‘더쇼’ 1위 주인공 자리에 올랐다.

세븐틴은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SBS MTV ‘더쇼’에서 네 번째 미니음반 타이틀곡 ‘울고 싶지 않아’로 네 번째 1위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이로써 앞선 활동의 1위 기록을 깼다.

‘울고 싶지 않아’로 컴백 무대와 동시에 ‘더쇼’에서 첫 1위를 차지한 세븐틴은 KBS2 ‘뮤직뱅크’에서 두 번째 1위, 그리고 MBC MUSIC ‘쇼! 챔피언’에서도 정상을 차지하며 3관왕을 안았다. 이어 ‘더쇼’에서는 두 번 연속 1위다. 이번 활동으로 총 네 번째 트로피를 손에 쥐며 지난 세 번째 미니음반의 1위 3관왕의 기록을 갈아치웠다.

세븐틴은 “캐럿분들(세븐틴 공식 팬클럽 명)께 감사드린다. 값진 1위 안겨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노력하는 세븐틴으로 보답하겠다”며 “모든 스태프들, 가족들 감사하고 더 열심히 하는 세븐틴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