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놈 도둑님’ 지현우, 장광과 위험한 만남 포착 ‘긴장감 증폭’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MBC '도둑놈 도둑님'/사진제공=메이퀸 픽처스

MBC ‘도둑놈 도둑님’/사진제공=메이퀸 픽쳐스

‘도둑놈 도둑님’ 지현우와 장광이 외나무다리에서 만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MBC 주말특별기획 ‘도둑놈 도둑님’(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오경훈 장준호)에서는 과거 억울하게 펜싱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기권패하게 만든 이윤호(한재석)에게 복수하기 위해 홍일권(장광)에게 접근하는 장돌목(지현우)의 모습이 그려진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 고급 레스토랑에서 홍일권을 위해 의자를 빼주는가 하면 물을 따라주는 장돌목의 모습이 담겨있다. 덤덤하게 자리에 앉는 홍일권의 모습과 사뭇 긴장된 표정의 장돌목의 모습이 대비를 이뤄 눈길을 끈다

최근 촬영된 이 장면은 이윤호에게 회사를 물려주는 과정에서 세금을 탈루하기 위해 홍일권이 페이퍼 컴퍼니는 만든다는 사실을 입수한 장돌목이 조금 더 정확한 정보를 캐내기 위해 과감하게 종업원으로 변장해 접근하는 모습이 담긴 장면. 홍일권의 재킷에서 몰래 빼낸 지갑 속 카드를 복제하던 중 홍일권이 지갑을 찾으면서 긴장감 넘치는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장돌목과 한 조를 이룬 종범(쇼리)의 반짝이는 재치가 빛을 발할 것이라고.

지현우와 장광의 ‘긴박감 넘치는 만남’스틸컷은 이윤호에게 던지는 장돌목의 사이다 한방에 대한 호기심과 궁금증을 자극한다. 기득권 세력에 저항하기 위해 스스로 도둑이 된 장돌목과 여전히 검은손으로서의 권력을 휘두르는 홍일권이 한자리에서 만났다는 것 만으로도 긴장감을 유발하기 때문이다.

‘도둑놈 도둑님’ 제작진은 “지현우와 장광의 만남은 그 자체만으로도 손에 땀을 쥐게 한다. 카리스마 넘치는 장광과 의적으로 활약하는 지현우의 만남 장면이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도둑놈, 도둑님’은 매주 토,일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