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비받침’, 이경규 “난 손석희 닮았다” vs 마크맨 “그건 가짜 뉴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냄비받침' 이경규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냄비받침’ 이경규 / 사진=방송화면 캡처

이경규가 자신은 손석희 앵커를 닮았다고 주장했다.

이경규는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냄비 받침’에서 대선후보들을 전담한 기자, 이른바 마크맨들과 만났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새 예능프로그램 ‘냄비받침’에서는 대선후보들의 전담기자들과 만난 이경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경규를 만난 마크맨은 이경규를 보자마자 “홍준표 후보와 비슷하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참 답답하다’라고 말할 때 많이 비슷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경규는 “난 내가 손석희 앵커를 닮았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마크맨들은 “그건 가짜뉴스”라고 단번에 잘라 말했다. 단호한 마크맨들의 태도에 이경규는 머쓱한 듯 웃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