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황치열 “MV, 28시간 촬영…연기 힘들었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황치열 / 사진=V라이브 캡처

황치열 / 사진=V라이브 캡처

황치열이 뮤직비디오를 통해 연기에 나선 것을 언급했다.

가수 황치열은 13일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비 오디너리’ 발매 기념 ‘원스 토크 라이브’를 진행했다.

이날 황치열은 “뮤직비디오에서 교복을 입었다. 고등학생 역할을 하다보니까 걱정부터 됐다”며 “고등학교를 졸업한 지 많이 지났는데”라고 말했다.

이어 황치열은 “28시간 촬영했는데 (연기가) 굉장히 어렵더라”며 “팬들이 원할 것 같아 보답해드리고자 뮤직비디오 주인공으로 나섰는데 굉장히 힘들었다”고 뮤직비디오 촬영 소감을 전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