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 마이웨이’ 진지희 “즐거웠던 현장, 모두 힘내세요”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쌈, 마이웨이' 진지희 / 사진=진지희 SNS

‘쌈, 마이웨이’ 진지희 / 사진=진지희 SNS

진지희가 ‘쌈, 마이웨이’ 하차 소감을 전했다.

진지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즐거웠던 ‘쌈마이웨이’ 촬영 현장. 더운 여름 배우 분들 스태프 분들 모두 모두 힘내세요. 그리고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촬영장 모니터 안에 담긴 진지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앞서 진지희는 ‘쌈, 마이웨이’에서 학창시절 동만(박서준)을 좋아했던 여학생 장보람 역을 맡아 출연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7회에서는 동만에게 무빈(최우식)의 비밀을 알려주는 핵심 인물로 재등장했다.

한편, 진지희는 SBS 주말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강하세 역을 열연 중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