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美 빌보드 메인차트 3번째 진입… 1일 매출 자체 최고 기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빅뱅 지드래곤 / 사진제공=빌보드 화면

빅뱅 지드래곤 / 사진제공=빌보드 화면

그룹 빅뱅 지드래곤이 미국 빌보드 앨범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 진입했다.

지난 12일(현지 시간) 빌보드에 따르면 지드래곤의 새 앨범 ‘권지용’은 ‘빌보드 200’ 차트서 192위를 차지, 전 세계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입증했다.

‘빌보드 200’ 차트는 앨범 판매량, 트랙 및 스트리밍 앨범 등의 수치를 기반한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앨범을 매주 선정하는 주요 차트다. 솔로 아티스트로서 이번 차트 진입은 2012년 ‘원 오브 어 카인드(One of a Kind)’, 2013년 ‘쿠데타(Coup D’etat), Pt. 1’에 이은 3번째 쾌거로 의미를 더한다.

지드래곤은 최대 대중음악시장인 미국에서만 4000장의 앨범을 판매했다. 이는 하루 만에 지드래곤이 자체적으로 미국서 기록한 최대 매출이기도 하다.

지드래곤은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와 히트시커즈 앨범 차트 1위를 동시에 거머쥐며 글로벌 영향력을 과시했다.

빌보드는 “4년 만에 발표한 새 앨범 ‘권지용’은 총 5곡을 담고 있으며, 지드래곤의 매력과 인간적인 모습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며 “팬들은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이번 컴백을 맞이했으며, 앨범의 구성은 많은 영감을 주고 있다”고 호평했다.

지드래곤은 6월 10일 서울 상암 월드컵경기장에서 솔로 월드투어 ‘ACT III, M.O.T.T.E’의 포문을 열었다. 앞으로 19개 도시에서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 개최 도시는 추가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