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보라, 후크엔터서 제 2의 출발…이서진·이승기와 한솥밥(공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보라 / 사진제공=후크엔터테인먼트

보라 / 사진제공=후크엔터테인먼트

씨스타 보라가 이서진과 한솥밥을 먹는다.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는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윤보라와 전속 계약을 체결, 앞으로 연기자로 예능인으로 때로는 다시 무대에 오르는 퍼포먼서로서의 윤보라를 전폭 지지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윤보라는 현재 씨스타 정규 활동을 마무리하고 영화 ‘썬키스트 패밀리(가제)’의 촬영을 마친 상태로 새로운 모습의 윤보라로 대중과 만나기 위해 초심의 자세로 돌아가 더 많은 것을 배우고 익히기 위해 준비 중이다”고 말했다.

후크엔터테인먼트는 “데뷔 때부터 건강하고 밝은 매력으로 대중을 기분 좋게 해준 엔터테이너 윤보라의 매력을 십분 더 발휘할 수 있도록 좋은 파트너로서 전방위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건강 미녀 윤보라의 앞으로의 힘찬 행보에 많은 지지와 관심을 부탁 드립니다”고 당부했다.

한편,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윤여정과 이선희·이서진·이승기 등이 소속돼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