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선, 예능·드라마 맹활약…친근하고 품위 있는 그녀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올리브 '섬총사'(왼쪽), JTBC '품위있는 그녀' 김희선 / 사진=방송영상 캡처

올리브 ‘섬총사'(왼쪽), JTBC ‘품위있는 그녀’ 김희선 / 사진=방송영상 캡처

배우 김희선이 예능과 드라마를 넘나들며 올 여름 안방극장 접수에 나섰다.

tvN ‘섬총사’에서 털털함과 반전미로 선보이며 새로운 예능 캐릭터로 떠오른 김희선은 오는 16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선 재벌가 둘째 며느리로 변신한다. 상반된 매력 발산을 예고한 김희선에 관심이 쏟아진다.

김희선은 데뷔 후 처음으로 리얼리티 예능 ‘섬총사’에 출연해 인간적인 면을 드러내며 친근한 이미지로 대중에게 한 발 다가가는 중이다. 트로트와 함께 심상치 않은 등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던 김희선은 24시간 김연숙과 최고봉의 노래를 즐겨 듣는 독특한 반전 취향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 섬마을 어머님의 아침 밥상에 감동하고 선물을 하기 위해 직접 톱질을 하며 벤치 제작에 돌입, 의외의 터프함과 따뜻한 마음을 느낄 수 있었다. 고된 작업 후 마시는 막걸리에 행복해하고 부족한 요리 솜씨지만 저녁식사 준비에 누구보다 열심히 참여하는 모습까지 사랑스러운 그녀는 섬에 200% 적응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반면에 첫 방송을 3일 앞둔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로 2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김희선은 ‘섬총사’에서와는 180도 다른 우아진(김희선)으로 분해 이 시대의 진정한 품위를 보여줄 예정이다. 극 중 재벌가 둘째 며느리로 재력·비주얼·인품 어느 하나 빠지지 않는 완벽한 여자인 우아진은 모든 여성들의 워너비로 등극할 전망이다.

특히 출연하는 매 작품마다 완판 신화를 기록하며 패션의 아이콘 자리를 지켜온 김희선은 ‘품위있는 그녀’에서 강남 사모님의 럭셔리한 패션을 선보인다. 비주얼과 연기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대한민국 원톱 여배우 김희선의 진가를 발휘한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이처럼 김희선은 올 여름 예능과 드라마를 종횡무진하며 맹활약을 펼친다. ‘섬총사’에서는 인간 김희선을, ‘품위있는 그녀’에서는 여배우 김희선을 만나볼 수 있으며 과거뿐만 아니라 현재에서도 굳건히 여신 자리를 지켜낼 것임을 예감케 하고 있다.

한편, 김희선이 출연하는 tvN ‘섬총사’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되며 JTBC 새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는 오는 16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