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 마이웨이’ 최우식, 김지원에 구두 선물 “신데렐라처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쌈, 마이웨이' 최우식, 김지원 / 사진제공=KBS2

‘쌈, 마이웨이’ 최우식, 김지원 / 사진제공=KBS2

‘쌈, 마이웨이’ 최우식이 김지원에 구두를 선물했다.

12일 방송된 KBS2 ‘쌈, 마이웨이’에서는 박무빈(최우식)이 최애라(김지원)에게 깜짝 선물을 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무빈은 최애라에게 예쁜 새 구두를 선물하고 “사귀기 전에는 기능성 운동화를 줬었는데 이제 사귀니까 신데렐라 같은 구두를 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자꾸 이런 것을 받으면 부담스럽다”던 최애라는 박무빈이 “세일 상품이라 (가게) 누나가 환불도 안 된다고 했다”며 말끝을 흐리자 “그럼 이건 내가 갖고 다음에 저도 선물을 사 주겠다”며 웃어 보였다.

한편, 이를 뒤에서 지켜보던 고동만(박서준)은 질투심을 이기지 못하고 나서 박무빈을 향해 “당장 차를 빼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