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꾼’ 김태훈 “이시영, 감옥 가게 못 놔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파수꾼' 이시영, 김태훈 / 사진제공=MBC

‘파수꾼’ 이시영, 김태훈 / 사진제공=MBC

‘파수꾼’ 김태훈이 이시영을 만류했다.

12일 방송된 MBC ‘파수꾼’에서는 조수지(이시영)가 김은중(김태훈)과 재회했다.

이날 김은중은 조수지에게 “총 들고 범인 쫓는 것 그만 두라”고 말했다.

그러나 조수지는 “윤승로(최무성) 밑에서는 소용 없다”며 “사람들이 이제 겨우 윤아 사건을 봐 주기 시작했다”고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김은중은 “이번에는 다를 것”이라며 “저번처럼 허무하게 지지 않을 것”이라고 설득했다. 또 감옥에 들어갈 것도 각오했다는 조수지에게 “내가 그렇게 못 놔둔다”며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