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이준익 감독 “‘박열’ 예상 관객수? 기대하지 마시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이준익 감독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이준익 감독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영화 ‘박열’의 이준익 감독이 관객수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12일 오후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영화 ‘박열'(감독 이준익) 무비 토크 라이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이준익 감독을 비롯해 이제훈, 최희서, 권율 등이 참석했다.

이준익 감독은 MC를 맡은 박경림이 “‘박열’ 관객수가 ‘왕의 남자’를 넘을 수 있을까”라고 묻자, “예상할 수 없다”며 “예상하지 마시라”고 웃었다. ‘왕의 남자’는 천만 관객을 동원한 수작이다.

이어 이준익 감독은 “영화는 문화적인 가치를 먼저 따지고 숫자를 봐야 한다”고 분명히 말했다.

‘박열’은 1923년 도쿄, 6천 명의 조선인 학살을 은폐하려는 일제에 정면으로 맞선 조선 최고 불량 청년 박열과 그의 동지이자 연인 후미코의 믿기 힘든 실화를 그렸다. 오는 28일 개봉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