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한다 안 한다’, 썸 타는 당신을 위한 태일표 달달송(ft. 세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태일 '좋아한다 안 한다(Duet.세정)' 재킷 이미지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태일 ‘좋아한다 안 한다(Duet.세정)’ 재킷 이미지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그룹 블락비 태일과 구구단 세정이 제2의 ‘썸’ 신드롬을 잇는다.

블락비 태일은 12일 오후 6시 신곡 ‘좋아한다 안 한다(Duet.세정)’를 공개하며 지난 2015년 발표한 ‘흔들린다’ 이후 2년 만의 솔로곡을 발매했다. 특히 이번 곡은 블락비 멤버 박경이 프로듀싱에 참여해 전폭적인 지원사격에 나섰다.

‘좋아한다 안 한다’는 미디엄템포의 달콤한 사랑 곡으로, 남녀가 사귀기 직전 단계에서 오는 감정을 표현했다. 태일과 세정의 청량한 목소리는 썸을 타는 이들의 기분 좋은 감성을 제대로 표현해내며 듣는 내내 구름 위를 걷는 듯 기분 좋은 설렘을 선사한다.

특히 태일은 ‘좋아한다 안 한다’를 통해 감성 입은 FM보컬을 담아내 곡의 집중도를 더했다. 여기에 세정의 설렘 가득한 보이스가 어우러져 달달하면서도 감성적인 곡을 탄생시켰다.

‘좋아한다 안 한다’는 태일이 2015년 솔로곡 ‘흔들린다’를 통해 보여준 모습과 상반된 분위기의 곡이다. ‘흔들린다’를 통해 짙은 슬픔을 드러냈다면 이번 ‘좋아한다 안 한다’를 통해선 밝고 경쾌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렇듯 폭넓은 감성을 소유한 태일. 발매하는 곡마다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 내는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모아진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