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R.D, 日 ‘2017 섬머소닉’ 참가… 정식 데뷔 전 쾌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K.A.R.D / 사진제공=DSP미디어

K.A.R.D / 사진제공=DSP미디어

그룹 K.A.R.D(비엠, 제이셉, 전소민, 전지우)가 일본 최대 록페스티벌 ‘2017 섬머소닉’ 무대에 오른다. 정식 데뷔를 앞둔 신인으로서 이례적인 쾌거다.

‘2017 섬머소닉’은 올해 Calvin Harris, Black Eyed Peas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의 출연이 확정된 일본 최대 록페스티벌이다.  K.A.R.D는 이로써 8월 19일 한국 대표 뮤지션 자격으로 ‘ISLAND STAGE’에 올라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이게 됐다.

K.A.R.D는 정식 데뷔 전 3단계의 데뷔 프로젝트 ‘Oh NaNa’, ‘Don’t Recall’, ‘RUMOR’를 통해 이미 전세계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신인 혼성 그룹이다.

공개 되는 곡 마다 각 국의 아이튠즈 차트 상위권에 꾸준히 랭크, ‘RUMOR’의 경우 23개국 1위에 머물며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 아울러 미국 빌보드가 선정한 ‘2017년 주목할 만한 K팝 아티스트’ 선정,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차트’ 2주 연속 Top3 랭크 등 놀라운 성적을 거두며 주목 받고 있다.

K.A.R.D는 정식 데뷔 전, 5월 북미투어를 시작으로 6월과 7월 남미투어까지 4개국 11개 도시의 해외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