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후이 “‘프듀101’ 경연곡 ‘네버’ 1위, 꿈꾸는 기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룹 펜타곤 후이가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CEREMONY'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펜타곤 후이가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CEREMONY’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펜타곤 후이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경연곡 ‘네버(NEVER)’ 성적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펜타곤은 12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신한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세레모니(CEREMONY)’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그간의 근황과 앞으로의 활동 각오 등을 밝혔다.

이 가운데 후이와 이던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콘셉트 평가 경연곡 ‘네버’를 선물했다. ‘네버’는 지난 3일 발매 후 음원차트 7곳 1위를 차지하는 등 높은 성적을 거둬 후이와 이던을 ‘1등 프로듀서’로 만들어줬다.

이에 대해 후이는 “이렇게 많은 대중 분들의 사랑을 받을 지 몰랐다. 꿈꾸는 기분”이라며 “펜타곤도 더 많은 대중 분들에게 알릴 수 있는 좋은 음악을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또 펜타곤은 신곡 ‘예뻐죽겠네’ 음원 성적에 대해서는 “씬인그룹이기 때문에 차트인을 목표로 한다”며 “예전부터 생각했는데 공개 방송 때 팬들에게 커피를 선물하고 싶다”고 마음을 전했다.

펜타곤은 지난해 10월 데뷔, 데뷔곡 ‘고릴라’부터 ‘감이오지’, 그리고 ‘예뻐죽겠네’까지 초고속 컴백을 연달아 선보였다. 또 초고속 단독 콘서트 개최, 해외 진출, 아시아 투어 등의 기록을 세우며 뻗어나가는 중이다. ‘예뻐죽겠네’를 포함한 신보 ‘세레모니’는 이날 정오 공개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