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 홍콩서 아시아투어 첫 무대 성료…팬 사랑 넘쳤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박신혜 / 사진제공=솔트 엔터테인먼트

박신혜 / 사진제공=솔트 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신혜가 2017 아시아투어 첫 무대를 성황리에 마쳤다.

박신혜는 지난 10일 홍콩 KITEC에서 열린 ‘2017 박신혜 아시아투어 Flower of Angel in HONGKONG’ 무대에서 팬들과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투어는 팬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 친밀한 시간을 갖고 싶다는 박신혜의 소망에 따라 MC 없이 박신혜가 직접 진행을 맡아 홍콩 팬들을 열광시켰다.

특별히 준비한 닥터스 OST ‘여우비’ 무대를 포함, 총 6곡의 라이브 무대를 펼친 박신혜는 다정다감한 진행과 사랑스러운 무대를 오가며 홍콩 팬들을 기쁘게 했다. SBS ‘닥터스’ 종영 후 첫 투어를 맞아 ‘닥터스’ 명장면을 돌아보는 시간에서는 액션 촬영 비하인드와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했던 장면들의 에피소드를 함께 나눴다.

이어진 ‘닥터유의 고민상담’ 시간에는 극중 유혜정 선생으로 변신, 팬들의 고민을 함께 해결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가운을 입고 의사로 변신해 팬들의 고민을 진지하게 경청한 박신혜는 즉석에서 명쾌한 답변이 담긴 처방전을 직접 작성해 선물했다.

박신혜의 ‘팬사랑’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극 중 유혜정이 홍지홍에게 도시락을 선물했던 것처럼 팬들을 위해 사랑이 가득 담긴 박신혜표 3단 도시락을 만든 것. 주먹밥-샌드위치-과일로 구성된 3단 도시락을 열심히 만드는 박신혜의 모습을 팬들 역시 애정 가득한 눈빛으로 지켜봤다. 이렇게 완성된 정성 가득한 도시락 선물을 받은 행운의 팬은 공연 중 팬들의 가장 큰 부러움을 받기도.

공연 전 박신혜가 직접 객석의 의자를 선정해 선물을 붙여둔 깜짝 이벤트 역시 특별한 재미를 선사했다. ‘플라워 오브 엔젤’ 타이틀처럼 꽃처럼 예쁜 박신혜와 꽃처럼 예쁜 팬들이 만난 즐거운 시간이었다.

한편 9일 기자회견과 10일 팬미팅에는 ViuTV, Oriental Daily(東方日報), Mingpao(明报), Wenweipo (文匯報), Sing Tao Daily(星島日報), TVB를 비롯한 홍콩의 유력 매체들이 참석해 박신혜의 영향력을 실감케 했다.

홍콩에서 시작된 박신혜의 아시아투어는 7월 초 대만으로 이어질 예정. 2013년 한국 여배우로는 처음으로 아시아투어를 시작한 박신혜의 아시아투어는 올 해로 네 번째로, 투어 수익금 전액은 기아대책에 기부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