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주연 ‘리얼’, 이렇게 탄생했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리얼'

‘리얼’

영화 ‘리얼'(감독 이사랑)이 독특한 분위기와 화려한 미장센, 주요 스태프들의 인터뷰가 담긴 제작기 영상을 공개했다.

‘리얼’은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거대한 비밀과 음모를 그린 액션 느와르. 김수현의 4년 만의 스크린 복귀작이자 생애 첫 1인 2역 도전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리얼’만의 독특한 분위기와 화려한 색감의 미장센이 돋보이는 제작기 영상을 공개해 또 한 번 예비 관객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공개한 영상에는 독보적인 비주얼을 완성하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인 제작진의 인터뷰와 함께 화려한 세트장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먼저 ‘태극기 휘날리며'(2004)부터 ‘미안해 사랑해 고마워'(2015)까지 오랜 시간 다양한 작품에 참여한 이력이 돋보이는 이민아 미술감독은 일상적이면서도 낯선 느낌이 묻어나는 감각적인 ‘리얼’만의 세트를 완성해 냈다. 그녀는 “어려움이 많았지만 거의 모든 공간을 세트로 구성했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 ‘올드보이'(2003), ‘달콤한 인생'(2005), ‘괴물'(2006), ‘설국열차'(2013) 등 화려한 필모그래피를 자랑하는 조민수 아트 슈퍼바이저는 ‘리얼’의 상징적인 공간이라 할 수 있는 카지노 홀, 펜트하우스, 장태영의 치료실 등을 화려함과 클래식함이 공존하는 색다른 공간으로 설계해 관객들에게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한다. 조민수 아트 슈퍼바이저는 “콘셉트의 70~80%가 구현된 영화는 처음이지 않을까”라는 말로 다른 작품에서는 볼 수 없었던 ‘리얼’만의 미장센을 탄생시켰음을 강조했다.

영상미만큼 화제가 되고 있는 김수현의 압도적인 액션은 장재욱 무술감독과 차진엽 안무감독의 손에서 탄생했다. 차진엽 안무감독은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2014), 한국춤비평가상 베스트작품상(2012) 외 다수의 수상 경력을 자랑하는 현대무용가로, 장재욱 무술감독과 수많은 논의 끝에 액션과 안무를 결합한 독보적인 액션을 탄생시켰다.

‘리얼’은 오는 28일 개봉.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