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재, 7월 日 단독 팬미팅 개최… 한류스타 위상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조현재 / 사진제공=웰스엔터테인먼트

조현재 / 사진제공=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조현재가 일본 도쿄를 찾아 11번째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

12일 소속사 웰스엔터테인먼트는 “조현재가 7월 17일 일본 도쿄를 찾아 ‘한번밖에 없는 이번 여름’ JO HYUN JAE FANMEETING 타이틀로 팬미팅을 개최 현지 팬들과 만남을 갖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번 팬미팅 에서 조현재는 10년 동안 변함없이 뜨거운 사랑해준 팬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함께 할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와 자신이 직접 부른 OST곡 까지 꼼꼼히 준비하며 팬들과의 소중한 만남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공연 관계자에 따르면 조현재의 일본 내 인기는 놀라운 상태다. 드라마 ‘서동요’ 를 시작으로 ‘러브레터’, ‘햇빛 쏟아지다’, ’49일’, ‘용팔이’등 조현재가 주연으로 출연한 대부분의 작품들이 일본에서 큰사랑과 관심을 받으며 열풍을 일으켜 왔으며 일본 내 큰 인기의 척도를 입증 할수 있는 조현재 개인잡지 JOVE59를 일본 현지 에서 발간 하는 등 매년 일본에서 꾸준히 단독 팬미팅을 개최하며 활동을 이어나갈 만큼 한류스타로써 인기가 대단하다는 전언이다. .
더불어 이번 팬미팅 소식에 일본 팬들 뿐만 아니라 현지 방송 및 언론 매체 또한 취재요청이 빗발치는 등 일본뿐만 아니라 중국,태국,대만,홍콩,말레이시아 등 상당한 팬들을 보유한 조현재에 대한 현지 열기를 다시금 실감케 했다는 후문이다.

조현재는 일본 팬미팅을 시작으로 아시아 투어를 통해 팬들과의 만남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