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박명수 “방송서 최초 성형 고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박명수가 자신이 갖고 있는 ‘최초’에 대해 언급했다.

박명수는 11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 스페셜 MC로 활약했다.

그는 자신이 만든 ‘최초’에 대해 “방송에서 연예인 최초로 성형을 고백했을 것”이라며 “1997년에 방송에서 쌍꺼풀 수술을 알렸다”고 말했다.

이어 “개그맨 중에서는 가장 많은 히트곡을 갖고 있을 것”이라며 “아이유와 부른 ‘레옹’으로 음원차트 1위도 했고, 직접 만든 ‘바보에게 바보가’는 축가로 10위 안에 들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박명수는 또 “최근에는 지방 재배치도 마쳤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