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박수홍, 이비자 상륙..’설렘 가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박수홍이 ‘꿈의 섬’ 이비자로 향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 에서는 이비자로 향하는 박수홍의 모습이 담겼다.

박수홍은 오픈카를 타고 “누드비치로 가자”고 외쳤다. 짐도 풀지 않고 출발하는 그의 모습에 신동엽, 박명수 등은 감탄했다.

박수홍은 시종 웃는 얼굴로 설렘을 표현했다. 고풍스러운 건물은 보는 이들도 설레게 했다.

반면 박수홍 어머니는 “저 나이에 왜 저럴까”라며 걱정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