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 김연우 “나오길 잘했다..행복한 순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 방송화면 캡처

“행복한 순간입니다.”

김연우는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판타스틱 듀오2’에서 최종 듀엣을 꼽기 위해 ‘사랑한다는 흔한 말’을 불렀다.

노래를 마친 김연우는 “‘판타스틱 듀오’에 나오길 정말 잘한 것 같다. 이들과 노래를 부를 수 있어 뿌듯하고 행복한 순간”이라고 감격했다.

그는 이어 “사실 한 키를 올렸다. 어디까지 할 수 있나하고 올렸는데”라며 감탄했다.

패널로 출연한 가수 김종서는 ‘아기병사’의 무대를 보고 “아무렇지도 않게 노래를 부른다”고 극찬했다. 아울러 작사가 김이나, 가수 이석훈 등도 출연자들의 실력에 호평을 쏟아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