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엘·신동엽 등, 황치열 새 앨범 응원 릴레이 ‘열렬한 축하’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황치열 응원 영상/사진제공=하우엔터테인먼트

황치열 응원 영상/사진제공=하우엔터테인먼트

오는 13일, 새 앨범으로 컴백을 앞둔 황치열을 향한 한중 인기스타들의 릴레이 응원 영상이 공개됐다.

소속사 하우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1일) 오전, 네이버 V앱과 SNS를 통해 “[컴백] 황치열 새 앨범 발표 응원 릴레이영상 1탄”이라는 글과 함께 한중 인기스타들의 응원 영상을 게재했다.

가장 먼저 배우 지창욱이 등장해 새 앨범 발표 축하 메시지와 더불어 “늦게 뜬 별이 가장 빛난다라는 말처럼 치열이형도 오래 오래 빛이 나는 가수가 되리라 믿는다”라는 말을 전하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용포를 입고 등장한 엘(김명수)은 “6월 13일에 치열이형 10년 만에 새 앨범 나온다. 어떤 노래들이 들어 있을지 너무 기대 된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며 근엄한 응원을 보냈다.

또, 중국판 ‘아빠 어디가’에서 아들로 인연을 맺은 이이항(李亦航)은 “황아빠, 새 앨범 나온다. 아빠가 노래 제일 잘 하는 거 알아요. 여러분도 저처럼 아빠 많이 응원해주세요”라며 애교 섞인 응원과 함께 귀여운 하트인사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신동엽은 “한중으로 바쁘게 활동했지만 늘 헛헛한 마음이 있었는데 그 마음을 채워줄 새 앨범이 나온다. 많은 사랑 부탁드리고, 이제 아시아를 석권하는 치열이가 되길 바란다”고 힘을 보탰다.

마지막으로 중국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걸스’에서 친분을 쌓은 오극군(吴克群)은 “황치열은 진실된 마음을 가진 사람이다. 모든 참가자들에게 진실된 마음으로 조언했다”며 촬영 당시의 추억을 회상했다. 또 그는 “힘든 노력과 시련을 겪은 사람이 더 감동적인 작품을 만들어 낼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는 열심히 정성을 다해 음악을 할 거라 믿는다. 이번 앨범 꼭 성공하길 바란다”며 긴 소감을 전했다.

한편, 황치열은 13일 오후 6시, 타이틀곡 ‘매일 듣는 노래’를 포함한 새 미니앨범 ‘비 오디너리(Be ordinary)’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