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류수영X이유리, 결혼식 촬영 비하인드 사진 대방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KBS2 '아버지가 이상해'/사진제공= iHQ

KBS2 ‘아버지가 이상해’/사진제공= iHQ

갖가지 고난과 역경을 딛고 성사된 류수영과 이유리의 결혼식을 위해 양가 가족들이 총출동한다.

11일 방송될 KBS2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 30회에선 차정환(류수영)과 변혜영(이유리) 커플이 드디어 결혼식을 올리는 가운데 현장 비하인드가 공개되며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공개된 사진처럼 식장에는 신랑, 신부의 부모인 변한수(김영철)와 나영실(김해숙), 차규택(강석우), 오복녀(송옥숙)부터 변 씨네 4남매와 새 가족 안중희(이준)까지 가족들이 모두 모여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할 예정이다.

특히 엄마 영실이 딸의 결혼을 위해 진심이 담긴 축사를 낭독한다고 해 뭉클함을 자아낼 전망이다. 큰딸을 시집보내는 엄마의 시원섭섭한 마음을 전해 시청자들 역시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눌 수 있을 것이라고.

이처럼 경사스러운 날 축하 무대도 빠질 수 없을 터. 변준영(민진웅)과 변미영(정소민), 변라영(류화영)은 박진영의 ‘Honey’에 맞춰 야심차게 준비한 댄스를 선보이며 즐거움을 보탠다. 신랑, 신부마저 적극적으로 무대에 합세, 결혼식의 흥겨운 분위기를 기대케 하고 있다.

결혼식이 야외 정원에서 이뤄지는 만큼 실제 촬영 또한 더운 날씨의 야외에서 진행됐다. 배우들이 마치 진짜 가족의 경사를 맞은 것처럼 지친 기색 없이 임해준 덕분에 현장의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

이렇듯 안방극장에 진솔한 감동과 웃음을 선물할 결혼식 장면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더불어 결혼 인턴제와 졸혼 등 현 시대와 트렌드를 반영한 스토리로 공감과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는 ‘아버지가 이상해’는 1년의 유예 기간을 두고 시작된 차정환과 변혜영의 결혼 생활이 앞으로 어떻게 펼쳐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아버지가 이상해’는 11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