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 포토] 박주원 “꼬마 기타리스트의 시작”

두 번째 앨범 를 발표한 기타리스트 박주원 인터뷰.

“처음 기타를 잡은 건 9살 때였다. 초등학생 때 반장이 기타를 들고 와서 ‘담다디’를 치는 걸 보고 나도 기타를 샀다. 나중에는 반장이랑 친해져서 같이 기타 연습도 다니고 그랬지. 12살 때는 TV에 꼬마 기타리스트로 세 번인가 출연도 했다.”

글. 강성희 인턴기자 shee@
사진. 채기원 t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