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 황교익, 유시민 도발에 “나 프로 안 할래”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 방송화면 캡처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에서 유시민이 재치있는 입담으로 웃음을 안겼다.

9일 방송된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이하 ‘알쓸신잡’)’에서는 유시민, 유희열, 황교익, 김영하가 순천으로 떠나 병어회를 먹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병어회가 뼈까지 썰려 나왔다. 이에 출연진은 놀라워했고, 식당 주인은 “프로는 먹는다”며 도발했다. 이 말을 들은 유시민 또한 병어회는 머리가 맛있다며 도발했다.

병어회는 원래 머리가 맛있다는 유시민의 말에 황교익은 “나 프로 안 할래”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