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건, ‘달콤한 원수’ 본방 사수 독려 “설레고 긴장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엘엔컴퍼니

/사진=엘엔컴퍼니

유건이 ‘달콤한 원수’의 첫 방송을 앞두고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소속사 엘엔컴퍼니 측은 9일 공식 SNS를 통해 오는 12일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아침 드라마 ‘달콤한 원수’ (극본 백영숙, 연출 이현직)에서 최선호 역을 맡은 유건의 첫 방송 본방 사수 독려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유건은 “이번에 ‘달콤한 원수’라는 드라마를 찍게 됐다. 저는 최선호라는 역할을 맡게 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굉장히 달콤 살벌한 로맨스도 있고, 그 안에 반전도 있고, 또 여러분들이 생각 하시는 조금은 살벌한 이야기들도 있어서 스릴 있고 재미있는, 때로는 웃음을 지으면서 볼 수 있는 드라마”라고 작품에 대해 설명했다.

또 유건은 “저도 굉장히 오랜만에 브라운관에 비치는 거라 설레고 또 긴장되는 마음으로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많이 시청해주시고. 보시면서 웃으시고, 화도 내시고, 같이 아파하며 공감해 주신다면 감사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끝나는 날까지 몸 건강히 여러분께 좋은 작품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촬영 하겠다”라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달콤한 원수’는 거짓 세상에 맞장 선언을 날린 ‘마장동 마녀 칼잡이’ 오달님(박은혜)의 통쾌한 인생 역전극이자, 철천지원수에서 달콤한 연인이 되는 오달님과 최선호(유건)의 반전 밀당 로맨스가 그려질 극성 강한 멜로드라마다. 오는 12일 오전 8시30분에 첫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