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트너’ 2049시청률, 전체프로그램 중 당당히 1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수상한 파트너’ 2049시청률이 전체프로그램 중 1위에 등극했다.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 19회와 20회의 2049시청률이 4%와 5.6%를 기록했다.

특히 20회의 5.6%는 8일 방송된 지상파 뿐만 아니라 케이블과 종편에서 방송된 드라마와 교양, 예능, 보도프로그램중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무엇보다도 ‘수상한 파트너’는 전날인 7일 드라마부문의 2049시청률 1위를 뛰어넘어 전체프로그램중 1위를 차지한 점에서 방송, 그리고 광고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에 충분했다.

지난 5월 10일 1,2회 2049시청률이 각각 2.5%와 2.7%로 시작한 ‘수트너’는 회를 거듭할수록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입소문이 점차 퍼졌다.

이에 따라 화제성과 드라마와 배우 브랜드평판도에서도 최상위권을 유지해왔는데, 이번 방송분에서 이 같은 성과를 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이 가운데 첫 로코에 도전한 지창욱이 단숨에 여심을 사로잡는데 성공했다는 점, 그리고 역주행의 여신인 남지현의 맹활약이 이번에도 통했다는 점 또한 빼놓을 수 없다.

SBS드라마 관계자는 “지욱과 봉희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감칠맛나는 로맨스 뿐만 아니라 미스터리까지 더욱 치밀하게 전개되면서 전체프로그램중 2049시청률 1위를 기록할 수 있었다”라며 “응원해주신 모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지난 20회에 공개된 두 주인공의 연결고리가 앞으로 어떻게 풀려나가게 될지도 관심있게 지켜봐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수상한 파트너’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