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임쏘리’ 박선호, 종영소감 “소중한 추억…늘 노력하는 배우 될 것”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idus HQ

/사진=sidus HQ

‘아임쏘리 강남구’ 박선호가 종영소감을 전했다.

박선호는 9일 소속사 sidus HQ를 통해 SBS 아침드라마 ‘아임쏘리 강남구’(극본 안홍란, 연출 김효언)의 종영소감을 전했다.

박선호는 “길고 길었던 ‘아임쏘리 강남구’가 끝이 났다. 6개월 동안 힘들기도 하고, 웃기도 많이 웃었던 시간들이 아주 소중한 추억이 됐다. 좋은 작품을 통해 시청자 여러분들을 만나 함께 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고, 끝까지 사랑해 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 재미있게 시청해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지금처럼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리겠다”면서 “늘 노력하고 발전하는 좋은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사랑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마지막 촬영 인증샷까지 공개한 박선호는 막바지 촬영에 들어가기 전 많은 성원을 보내준 시청자들을 향해 얼굴 가득 특유의 해사한 미소 가득 머금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한편 박선호는 ‘아임쏘리 강남구’에서 인생 한방을 노리는 사기꾼 강남구로 등장해 아침 안방극장을 흥미롭게 만들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