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해’ 류수영♥이유리, 우여곡절 끝 결혼?…웨딩사진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아이해' / 사진제공=iHQ

‘아이해’ / 사진제공=iHQ

류수영과 이유리의 웨딩사진이 공개됐다.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이하 아이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에서 커플로 열연 중인 차정환(류수영)과 변혜영(이유리)이 극 중에서 마침내 결혼식을 올리게 되는 것.

이로써 차정환과 변혜영은 그동안에 겪은 수많은 우여곡절 끝에 부부의 연을 맺는다. 대학교 선, 후배 사이인 둘은 헤어진 지 8년 만에 동창회 자리에서 재회했다. 이후 방송국PD와 방송에 출연한 로펌 변호사로 만나 으르렁대다 다시 연인이 됐다.

특히 자신에게 결혼은 우선순위가 아니라던 그녀가 만남과 헤어짐을 오가며 결국 결혼을 결정한 것, 결혼 인턴제라는 제도를 만들어 1년간의 생활을 먼저 진행한 후 지속 여부를 이어가기로 했다는 점 또한 흥미진진한 부분이다.

무엇보다 각각 건물주와 세입자인 양가 부모님들의 원수와도 같은 사이도 뛰어넘었으며 간절하고 이성적인 설득 끝에 승낙을 받아냈다는 부분에서 더욱 깊은 의미를 지니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선 차정환과 변혜영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두 손을 꼭 잡은 이들이 부케를 쥐고 포즈를 취하는 모습에선 행복한 기운이 물씬 느껴지고 있는 상황.

한편, 지난 방송에서 폭풍 같은 상견례를 마친 후 스트레스를 받은 두 사람은 “인생의 지분은 우리에게 있다”며 “결혼을 때려치우자”고 의견을 모으는 등 유쾌하면서도 현실적인 연기로 시청자들의 재미와 공감을 이끌어낸 바 있다.

그랬던 이들의 결혼이 무엇을 계기로 최종 성사되었는지 궁금증이 더해지는 가운데 결혼식 현장은 과연 어떻게 진행될지 많은 관심이 쏠린다. 매주 주말 오후 7시 55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