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는 살아있다’ 캐릭터, ‘아재 개그’로 화제성 ‘입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언니는 살아있다'

/사진=SBS ‘언니는 살아있다’

‘언니는 살아있다!’의 인기가 갈수록 뜨겁다.

SBS 토요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가 13.4%로 지난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면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2049 시청률 역시 16회가 6.3%까지 치솟아 지난 주간 드라마 2049 시청률 중 ‘아버지가 이상해’, ‘군주’ 다음으로 TOP 3에 오르기도 했다.

젊은 시청층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언니는 살아있다!’ 제작진은 SBSNOW 페이스북과 트위터 등 SNS를 통해 주요 등장 인물의 이름을 활용한 아재개그 퀴즈를 공개해 관심을 끌었다. 누리꾼들이 ‘언니는 살아있다!’의 캐릭터명을 재치 있게 패러디하는 것에서 착안했다는 후문이다.

공개된 퀴즈를 살펴보면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싸움을 가장 잘할 것 같은 사람은? 강하리(김주현)” “남자친구가 가장 많을 것 같은 인물은? 양달희(김다솜)” “대중교통을 가장 많이 이용하는 사람은? 조환승(송종호)” “건물을 가장 많이 소유한 인물은? 구세준(조윤우)” 등 요즘 뜨고 있는 아재 개그가 엿보인다.

이에 누리꾼들은 “절대 의지를 굽히지 않을 인물은? 구필순(변정수)” “가을에 얼굴이 빨갛게 되는 인물은? 홍시(오아린)” 등 재치있는 패러디 댓글로 화답해 눈길을 끌고 있다.

제작진은 “장서희, 오윤아, 김주현 등 세 언니의 ‘복수’를 테마로 극성 있는 스토리를 빠르게 전개하는 한편, 시청자들에게 코믹한 에피소드와 감초 캐릭터로 매회 ‘재미 포인트’를 놓치지 않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언니는 살아있다!’는 매주 토요일 오후 8시45분, 2회 연속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