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공식 애청자’ 정경호, 9일 ‘최화정의 파워 타임’에 뜬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경호 / 사진제공=SBS

정경호 / 사진제공=SBS

배우 정경호가 9일 낮 12시, SBS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전격 출연한다.

매일 낮 12시부터 2시까지 방송되는 SBS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는 배우 정경호가 출연한다. 정경호는 그동안 SBS파워FM’최파타’에 수십여 차례 청취자로 참여해 왔다. 친분이 있는 게스트가 나오면 문자를 보내 응원하기도 하고, 신청곡을 보내와 생방송을 통해 여러 번 정경호의 문자가 소개되며 ‘최파타’청취자에게 배우 정경호는 매우 친숙한 이름으로 알려져있다. 이에 SBS’최파타’ 제작진은 정경호에게 ‘공식 애청자’라는 수식어를 수여하며 방송을 통해 여러 번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최근 이렇다 할 작품 활동이 없는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배우 정경호의 출연은 다소 이례적이다. SBS’최파타’ 제작진에 따르면 이번 섭외는 DJ 최화정의 요청으로 전격적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DJ최화정이 직접 정경호에게 “매번 이렇게 문자로 참여만 하지 말고, 스튜디오로 나와달라.”라고 부탁했고, 정경호가 이를 흔쾌히 수락하면서 두 사람의 역사적인 만남이 가능했다고 전했다.

지난 2014년 드라마 ‘끝없는사랑’ 이후로 3년 만에 SBS를 찾는 정경호는 9일, 직접 스튜디오에 출연해 ‘최파타’에 대한 애정을 유감없이 내보일 예정이다. 또한 DJ 최화정과 함께 요즘 근황과 다양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SBS파워FM’최화정의 파워타임’은 매일 낮 12시에 방송되고, ‘보이는라디오’로 인터넷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