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로우미8’ 서지혜X구재이, 둘이서만 떠나는 여행 속으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패션앤 ‘팔로우미8’ 서지혜·구재이 / 사진제공=티캐스트

패션앤 ‘팔로우미8’ 서지혜·구재이 / 사진제공=티캐스트

서지혜와 구재이가 워맨스를 과시했다.

8일 방송되는 패션앤(FashionN) ‘팔로우미8’에서는 ‘일상 로그아웃’이라는 주제로 MC들이 가지각색 매력 넘치는 셀프 카메라를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서지혜와 구재이는 서울을 벗어나 펜션으로 둘만의 여행을 떠났다. 두 사람은 닭갈비 먹방으로 여행의 포문을 열었고, 레저 스포츠까지 즐기며 제대로 된 일상 로그아웃을 보여줬다. 이후 진짜 목적지인 펜션에 도착한 두 사람은 예상과 달리 커플들만 가득한 장송에 실망감을 감추지 못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두 사람의 여행에 “정말 단 둘이”라며 믿을 수 없다는 표정을 지었던 이주연은 “웬만하면 여자 둘이 펜션은 안 가지 않냐. 카메라가 없었으면 정말 이상할 뻔했다”고 말해 현장을 더 큰 웃음으로 물들였다.

서지혜와 구재이는 펜션에서 실크 피부를 만들 수 있는 비법을 모두 공개했다. 서지혜는 가장 먼저 에센스 오일이 함유된 입욕 솔트를 욕조에 푼 뒤 필링 젤 마사지로 묵은 각질을 제거했다. 특히 서지혜는 저자극성 필링 젤로 마른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도록 부드럽게 마사지 하는 것을 포인트로 꼽았다.

서지혜와 구재이는 이어 아로마 성분이 함유된 보디 워시로 몸을 닦아낸 후 보습력이 좋은 보디 로션을 사용해 피부에 수분을 채워 넣었다. 또한 각질 제거 등으로 거칠어진 부위를 고보습 수분크림으로 다시 한번 진정 시켜주는 것 또한 잊지 않는 똑똑한 케어법을 소개해 MC들의 감탄을 샀다.

‘일상 로그아웃’으로 준비한 MC들의 리얼 셀프 카메라와 ‘일석 삼조=트리플 칭찬템’을 주제로한 픽미업이 알차게 담긴 ‘팔로우미8’는 8일 밤 9시 티캐스트 패션앤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