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수’ 9라운드 2차 경연, 김경호 1위… 장혜진 명예졸업 실패

‘나가수’ 9라운드 2차 경연, 김경호 1위... 장혜진 명예졸업 실패
김경호가 MBC ‘나는 가수다’(이하 ‘나가수’) 9라운드 1차 경연에 이어 20일 방송된 2차 경연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연속 1위 기록은 ‘나가수’ 사상 처음 있는 일이다. ‘서로 노래 바꿔 부르기’ 미션으로 진행된 이날 경연에서 김경호는 자우림의 ‘헤이 헤이 헤이’를 파워풀한 록 버전으로 편곡해 불렀다. 김경호는 “맨 처음 왔을 때가 생각난다. 그때 여기 온 것만도 감사한데, 정말 이게 무슨 일일까”라고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2위는 바이브의 ‘미워도 다시 한 번’을 부른 바비킴이, 3위는 김경호의 ‘금지된 사랑’을 부른 인순이가 차지했다. 또한 美와 함께 거미의 ‘기억상실’을 부른 윤민수는 4위를 차지했다. 윤민수는 “피처링을 여성 보컬이 해줄 때마다 상위권을 기록하는 것 같다”며 “7위, 7위, 6위를 하다가 4위를 하니까 기분이 굉장히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혜진의 ‘1994년 어느 늦은 밤’을 부른 자우림은 5위를 기록했으며, 6위는 바비킴의 ‘사랑 그 놈’을 부른 장혜진에게 돌아갔다. 인순이의 ‘또…’를 부른 거미는 “끝까지 ‘7위까지는 가지 말자’가 목표”라고 밝혔지만, 결국 7위에 머물렀다. 한편 명예졸업을 앞두고 있던 장혜진은 9라운드 종합 7위를 기록하며 아쉽게도 탈락자로 선정됐다.

글. 황효진 기자 seven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