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6 “박진영, 신곡 듣고 ‘이런 음악이 나오다니’ 극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DAY6 원필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DAY6 원필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밴드 데이식스(DAY6)가 소속사 JYP 수장 박진영으로부터 극찬받은 일화를 공개했다.

데이식스는 7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웨스트 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1집 ‘선라이즈(SUNRIS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곡에 대한 박진영의 반응을 전했다.

데이식스는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내놓은 첫 번째 밴드그룹이다. 원필은 “(박)진영이 형은 저희가 곡을 만들어 들려드리면 항상 너무 좋아해주셨다”고 운을 떼며 “정말 저희를 좋아해주시고 있다. 곡 회의를 하면서 ‘데이식스의 음악이 기다려진다. 빨리 듣고 싶다’라는 말씀을 하셨었다”고 말했다.

또 신곡 ‘반드시 웃는다’에 대해서는 “듣고 너무 좋다며 ‘이런 음악이 나올 수 있냐’라고 해 주셨다. 제 입으로 말해서 부끄럽지만 정말 좋아해주시고 응원도 아낌없이 해주셨다”라며 “감사할 따름”이라고 화답했다.

2015년 9월 데뷔해 현재까지 꾸준한 자작곡 발표와 라이브 공연으로 실력을 쌓은 데이식스는 이번 음반 ‘선라이즈’로 새로운 태양을 띄우고 당찬 행보를 이어가겠다는 포부다.

이날 정오 발표된 정규 1집 ‘선라이즈(SUNRISE)’에는 올 1월부터 ‘에브리 데이식스’ 프로젝트를 통해 발표해온 자작곡들과 신곡 ‘반드시 웃는다’, ‘오늘은 내게’ 등을 더해 14개 트랙이 실렸다.

그중 박진영이 극찬한 타이틀곡 ‘반드시 웃는다’는 이별한 연인 앞에서 애써 마음을 다잡으며 아픔을 뒤로 하고 웃어 보이는 안타까운 마음을 노래했다. 멤버 성진, 영케이와 원필이 작사·작곡에 참여했다. 다채로운 변화를 가미하며 곡을 리드하는 드럼 사운드가 특징으로, ‘웃는다’ 라는 노랫말에 애잔함을 실은 보컬과 대비되는 서정적인 느낌이 인상적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