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나X이영 ‘주르륵’, ‘파수꾼’ 방송 이후 음원으로 소환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파수꾼’ OST Part.3 ‘주르륵’ / 사진제공=플레디스

‘파수꾼’ OST Part.3 ‘주르륵’ / 사진제공=플레디스

걸그룹 애프터스쿨, 오렌지캬라멜의 메인 보컬 레이나가 드라마 ‘파수꾼’ OST에 참여해 화제다.

레이나는 지난 5일 오후 6시 MBC 월화드라마 ‘파수꾼’ OST Part.3 ‘주르륵’의 음원을 공개해 잔잔한 감동을 주는 정서를 그렸다.

‘주르륵’은 감성적인 피아노 전주와 레이나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돋보이는 곡이다. 드라마 속 조수지 형사(이시영)가 추락사고로 소중한 딸을 떠나보내고 딸을 추억하는 장면에서 배경음악으로 쓰인 ‘주르륵’은 방송 이후 음원에 대한 문의가 빗발쳐 공식 OST 앨범으로 발매하게 됐다.

‘주르륵’은 애프터스쿨의 멤버 이영이 공동으로 작사, 작곡에 참여하기도 했다. ‘주르륵’을 통해 숨겨진 작사, 작곡 능력을 보이며 곡 작업에 공동으로 참여한 이영의 곡에 레이나의 목소리가 더해지며 잔잔한 감동이 배가 됐다.

한편, 레이나가 참여한 MBC 월화드라마 ‘파수꾼’ OST Part.3 ‘주르륵’의 음원은 지난 5일 오후 6시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격 공개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