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비받침’ 이경규 “대선후보 만난다…충격 어떻게 이겨냈는지 물어볼 것”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방송인 이경규 / 사진제공=KBS

방송인 이경규 / 사진제공=KBS

방송인 이경규가 프로그램을 통해 심상정, 유승민 후보와 만난다.

이경규는 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에서 진행된 KBS2 새 예능프로그램 ‘냄비받침’에 참석했다.

이날 이경규는 “19대 대통령 후보에 이름을 올렸던 분들 중 낙선한 분들은 지금 어떤 생각을 할까 궁금했다. 충격을 어떻게 이겨낼지, 본인이 정말 당선될 거라고 생각했는지 비하인드 스토리를 직접 물어볼 것”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경규는 “심상정, 유승민 후보님은 섭외가 됐다. 마침 오늘 홍준표 후보님이 미국에서 돌아왔다. 우리 방송에 나와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경규는 “그분들이 실패를 통해 얻은 건들, 인간적인 모습들을 내 책에 담아내고 싶다”라며 “후보들이 시장에서 음식을 먹을 때 억지로 먹는 건 아닌지 속내를 물어볼 것”이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냄비받침’은 스타가 자신의 독특한 사생활을 책 속에 담는 리얼 버라이어티다. 자신이 직접 선정한 주제와 관심사, 취미, 사생활을 한 권의 책으로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이 그려질 예정이다. 오는 6일 오후 11시 10분 첫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