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김정민 “조성모, 날 벤치마킹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가수 김정민이 본인이 ‘얼굴 없는 가수’의 원조라고 밝혔다.

6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48회 ‘삼총사’ 특집에서 발라드 가수 김정민이 출연하여 입담을 과시한다.

서로 절친한 6명의 게스트가 출연한 이번 ‘비디오스타’ 녹화 도중 갑자기 조성모 디스전이 펼쳐지며 스튜디오가 달아올랐다. 김정민 역시 조성모 디스전에 가세. 조성모를 당황케 했다는 후문.

심지어 ‘슬픈 언약식’ ‘마지막 약속’등 많은 히트곡의 소유자 김정민은 ‘가요계의 밀리언셀러’ 조성모가 과거에 ‘얼굴 없는 가수’로서 자신을 벤치마킹했다는 주장을 펼쳤다.

이에 조성모는 의아한 표정으로 “우연히 그렇게 됐을 뿐”이라 반박하고 나서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이번 ‘비디오스타’에는 김경호 외에도 정재욱, 조성모, 김정민, 박상민, 권선국이 출연하여 삼대삼 우정 배틀을 보일 예정이다. 오는 6일 오후 8시30분 ‘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