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블랙핑크, 日 최대 음악 페스티벌 ‘에이네이션’ 출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아이콘·블랙핑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아이콘·블랙핑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아이콘과 블랙핑크가 일본 최대 여름 페스티벌 ‘에이네이션(a-nation)’에 나란히 출연한다.

‘에이네이션’이 오는 8월 26~27일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개최되는 가운데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27일 “아이콘과 블랙핑크가 에이네이션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아이콘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에이네이션 출연이다. 아이콘은 지난해 일본 아레나 투어를 진행했고 올해 해외 아티스트 사상 데뷔 후 최단 기간 내 돔 공연을 개최하는 이례적인 기록까지 세우며 남다른 현지 인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오는 8월 16일에는 일본 오리지널 미니앨범 ‘뉴 키즈:비긴(NEW KIDS : BEGIN)’을 발표하며 활동을 이어간다.

블랙핑크는 일본 진출을 앞두고 ‘에이네이션’ 첫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다. 블랙핑크는 오는 7월 20일 일본 부도칸에서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8월 9일 정식 데뷔 앨범을 발표할 예정이다. 지난해 8월 데뷔, 1년이 채 되지 않은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국내외 글로벌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 블랙핑크의 일본 진출 소식이 전해진 직후 현지 팬들과 언론의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블랙핑크는 ‘에이네이션’에 이어 9월 2일 ‘제25회 도쿄 걸즈 컬렉션’과 9월 3일 ‘고베 컬렉션’ 등 일본 최대 패션 이벤트에도 연달아 출연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