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라인] 이현우 “‘촤하’를 안 하려고 하는데’”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떠도는 실시간 이슈를 정리하는 DAILY 10의 특별한 타임라인

이현우: “‘촤하’를 안 하려고 하는데’”
– 가수 이현우가 17일 KBS 에서 한 말. 이 날 MC 박미선은 “이현우 씨 나오는 뮤지컬을 보러갔는데 (대사를) “분위기 참 좋은데요. 촤하”라고 해서 너무 웃었다”고 말했다. 이현우는 “무의식적으로 ‘촤하’를 안 하려고 하는데 나왔다”며 “원래 대사는 “이게 내 기타에요? 하하하” 였다”고 말했다.

송은이: “윤복희 선생님이 제 파마 머리 보시고 “머리를 그렇게 할 수밖에 없었어?”리고 하셨어요”
– 개그맨 송은이가 17일 KBS 에서 한 말. 송은이는 “윤복희 선생님 성대모사를 많이 했어요”라며 “윤복희 선생님이 제 파마 머리 보시고 ‘머리를 그렇게 할 수밖에 없었어?’리고 하셨어요”라고 말했다. 성대모사까지 겻들인 송은이는 “사람들이 나보고 파마하지 말라고 그러거든. 그 느낌이 뭔지 알 것 같아”라고 한 윤복희의 말을 따라하기도 했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