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진, 정혜영 대신해 ‘슈돌’ 내레이션 참여… 교감 기대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김효진

김효진

배우 김효진이 ‘슈퍼맨이 돌아왔다’ 내레이션에 참여한다.

오는 4일 방송될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185회에서는 김효진이 내레이션으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해외 스케줄로 잠시 자리를 비우게 된 정혜영을 대신해, 한 달간 ‘슈돌’의 목소리를 담당하게 된 것.

다수의 다큐멘터리 내레이션을 통해 따뜻한 목소리로 호평을 받은 김효진은 정혜영과의 친분으로 ‘슈돌’ 내레이션에 참여하게 됐다. 김효진은  유지태와 결혼해 슬하에 4살 아들을 두고 있다. 김효진은 남다른 자식 사랑으로 아들 바보의 호칭을 얻을 만큼, 가정적인 연예인으로 손꼽힌다.

이처럼 자식 사랑이 각별한 김효진은 한 아이의 엄마로서 ‘슈돌’ 가족들의 일상에 공감하고, ‘슈돌’ 아이들과 교감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효진은 애정 어린 시선으로 ‘슈돌’ 가족의 일상을 생생하게 전달하며, 몰입도 높은 내레이션을 선보일 전망이다. 한 달간, 김효진이 안방극장에 전달할 따뜻한 내레이션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김효진이 참여한 ‘슈돌’ 내레이션은 오는 4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