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김민종, 걸스데이 소진에 굴욕 선사 “아~ 혜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김민종이 걸스데이 소진에게 깜찍한 굴욕을 선사했다.

2일 방송되는 MBC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걸스데이 소진이 유라의 집에 깜짝 방문해 김민종과 첫 만남을 갖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김민종은 달아오른 얼굴을 가리고, 소진은 터져 나오는 웃음을 참으며 서로를 바라보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두 사람의 만남은 유라의 비밀스런 계획으로 이뤄졌는데, 사전에 김민종에게 ‘오빠손님’를 초대했다고 하며 방주인 김민종을 긴장하게 만들었던 것.

김민종은 걸스데이 ‘소진’을 보고 깜짝 놀라 당황하면서도 ‘잇몸 만개’ 웃음을 띠고 있고, 소진 또한 부끄러운 미소를 건네고 있어 이들의 훈훈한 첫 만남을 예상케 만든다.

그런 와중에 ‘아재오빠’ 김민종이 위기에 봉착한 모습도 포착됐다. 소진은 그에게 “선배님, 저 누군지 아세요?”라고 물었던 것. 당황한 김민종은 소진의 이름을 기억해 내기 위해 급기야 벽에 자신의 머리를 박으며 안간힘을 쏟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보는 이들을 폭소케 만들며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걸스데이 늪에 빠진 ‘아재오빠’ 김민종에게 소진은 “저는 혜리라고 해요~”라며 귀여운 장난을 쳤고, 그는 “아~ 혜리~ 맞아, 맞아”라고 응답하며 소진에게 귀여운 굴욕을 안겨줬다는 전언이다.

김민종이 깜짝 방문한 걸스데이 소진에게 깜찍 굴욕을 선사하며 아재력을 폭발시킨 현장의 모습은 오늘 방송되는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발칙한 동거’는 2일 오후 8시 55부터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